고은사진미술관
ㆍContact Us ㆍ English
고은사진미술관 로고
| 미술관 소개 | 고은사진미술관 전시 | 아카데미 | 고은포토라이브러리 | 사진이 있는 작은 음악회 | 미술관소식
 




 

고은사진미술관 연례 기획전
부산 참견錄-모래 아이스크림
정주하
2017년 3월 4일 – 5월 10일


ⓒ 모래 아이스크림, 2016, 정주하



고은사진미술관은 개관 10주년을 맞아 시작의 순간을 돌아보면서 또 하나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시작과 시작” 프로젝트를 2017년과 2018년에 걸쳐 진행한다. 이것은 고은사진미술관의 지난 10년을 돌아보는 동시에 그 동안의 한국사진을 미술관의 관점에서 점검하면서 새로운 미래의 비전을 제시하는 통합 프로젝트이다. 이 프로젝트의 첫 전시인 고은사진미술관 연례 기획 〈부산 참견錄 2017〉은 핵 문제와 일상 속의 은폐된 불안에 천착해온 사진가 정주하의 작업을 소개한다. 〈부산 참견錄〉은 매년 한국의 중견사진가들 중 한 명을 선정하여 부산의 역사성과 지역성을 자신만의 독창적인 시각으로 기록하도록 지원하고, 그 결과물을 전시로 선보이는 10년 장기 프로젝트이다. 2013년 강홍구와 2014년 최광호, 2015년 이갑철 그리고 2016년 강용석에 이어 다섯 번째로 선정된 정주하는 해운대와 고리 원자력 발전소를 넘나들며 그 사이에 위치한 기장군의 풍경과 일상까지 고스란히 담아냈다.

고은사진미술관이 지난 10년간의 축적된 역사를 바탕으로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것처럼 정주하 역시 이번 전시를 통해 기존 작업의 연장선상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도한다. 해운대와 고리 원자력 발전소가 있는 기장을 중심으로 그가 바라보는 부산은 “모래 아이스크림”이라는 어울리지 않는 두 단어의 조합처럼 이중적이다. 한국 최고의 관광지이자 수많은 사람이 모이는 화려한 해운대와 원자력 발전소와 기장의 무심한 풍경, 핵에너지의 효율성과 위험성, 사소한 일상과 그 속에서 만들어지는 삶의 역사, 이 모든 것이 부산의 일부이자 부산의 이면이다. 그는 부산이라는 보이는 현상 너머 혹은 아직 드러나지 않은 어떠한 징조를 사진으로 펼쳐 보이고자 한다. 해운대의 양면성, 눈에 보이지 않는 미묘한 불안과 막연한 징조를 어떻게 보여준다는 것인가? 정주하가 바라본 부산의 모습은 작가 개인의 시선을 넘어 보편적인 물음으로 향한다.

정주하는 보이지 않는 그러나 우리의 일상 속에 이미 잠재된 불안을 드러내는 방식으로 다양한 형식과 포맷을 선택했다. 기이한 풍경과 그 주변의 일상을 통해 그가 주시하는 것은 “허망한 아이러니”이다. 전시는 원자력 발전소 주변의 즐거운 일상과 아이러니가 만들어낼 징후, 해운대의 이중성 그리고 고리와 해운대 사이에 위치한 기장군의 어색한 풍경을 보여주는 네 개의 형식으로 구성된다. 임랑 해수욕장과 원자력 발전소 주변의 해안가 풍경을 밝은 톤으로 담아낸 “불안, 불-안 Ⅱ”, 건물과 대상을 왜곡시킨 파노라마 사진으로 불안의 징조를 시각화한 “소금춤”, 장노출로 사라짐을 표현한 “바람 아래 물”, 그리고 그 사이의 기장 읍내의 사람들과 풍경을 포착한 “기이한 場”이 바로 그것이다.

사진의 표상과 소통은 어떻게 가능한가? 정주하의 이번 도전이 의미 있는 것은 사진의 한계와 가능성을 끌어안으면서도 사진으로 표현 가능한 순간을 포착하고 장면을 만들어내고자 했다는 데 있다. 그가 스스로 밝히고 있듯이 정주하의 작업이 복잡하게 얽혀 있는 핵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답은 아니다. 그러나 그의 작업은 우리로 하여금 드러난 현상 이면의 현실을 돌아보게 만들고, 그 속에 숨은 불안의 징조가 얼마나 우리 가까이에 있는지를 상상하게 만든다. 사소하고 보잘것없어 보이는 일상에서 역사는 축적되고 새로이 만들어진다. 그리고 그의 작업 역시 자신이 출발했던 시작점에서 다시 시작한다. “시작과 시작”.

부산은 한국의 격동기를 온몸으로 겪어낸 도시이다. 그리고 가장 먼저 사진을 받아들인 곳이자 세계로 열려있는 관문으로서 다양한 문화가 어우러진 다채롭고 활기찬 도시이다. 고은사진미술관의 연례 기획 〈부산 참견錄〉을 통해 한국 중견사진가들이 찾아낸 다양한 부산의 모습은 단순한 기록을 넘어 한국 사진계의 성과로 남을 것이며, 또한 부산 지역의 역사적 문화적 스펙트럼을 확장하는 데 기여하게 될 것이다.

고은사진미술관
전시작품 이미지
전시 작품의 모든 이미지는 저작권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높은 해상도의 이미지는 미술관 혹은 작가의 확인 아래 보도용으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사용하실 때에는 관련해 copyright을 반드시 명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작가소개

정주하
1958   인천 출생
현재   백제예술대학 사진과 교수

학력
1992   아르노 얀센 교수 하에서 마이스터 학위 취득
1990   독일 쾰른대학교 자유예술대학 사진학과 및 동대학원 졸업
1984   중앙대학교 사진학과 3년 중퇴

주요 개인전
2016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아우슈비츠 평화박물관, 시라카와, 일본
2014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리츠메이칸 국제평화박물관, 교토, 일본
2013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나가노 무언관, 나가노/ 사키마미술관, 오키나와/ 세션하우스, 도쿄/ 마루키미술관, 사이따마/ 미나미 소마 도서관, 미나미 소마, 일본
2012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평화박물관, 서울, 한국
2010   《경기전》, 가나자와 21세기미술관-시민갤러리, 가나자와, 일본
2008   《불안, 불-안》, 아트선재센터, 서울, 한국
2004   《서쪽바다》, 한미사진미술관, 서울, 한국
2001   《혜생원》, 십일구갤러리, 서울, 한국
1999   《땅의 소리》, 금산갤러리, 서울, 한국
1994   《빛으로 받은 유산》, 샘터화랑, 서울, 한국
1993   《모놀로그》, 갤러리아미술관, 서울, 한국
1992   《마이스터 학위청구전》, 쾰른, 독일
1991   《사람/ 거리/ 광장》, 파브릭 헤더 갤러리, 클레펠트, 독일
1989   《포토포럼 슈발츠번트》, 빌레펠트, 독일
1988   《모나트 데어 포토그라피》, 클레브랜드, 독일
1984   《정주하 사진전》, 출판문화회관, 서울, 한국

주요 단체전
2016   《아름다움과 은은함》, 국제예술교류센터, 파리, 프랑스
《욕망의 메트로폴리스》, 부산시립미술관, 부산, 한국
2015   《한국과 오키나와 사진교류전》, 사키마미술관, 오키나와, 일본
2012   《근원》, 고은사진미술관, 부산, 한국
《프랑스 아를르 사진 축제 초대전》, 파르크 데 아틀리에, 아를르, 프랑스
《하얀 미래-핵을 생각하다》, 고은사진미술관, 부산, 한국
《플레이그라운드-아르코 미술관 주제 기획전》, 아르코미술관, 서울, 한국
2010   《상해 국제 사진 전시회》, 상해, 중국
2009   《포토 케 비엔날레》, 케브랑리미술관, 파리, 프랑스
2008   《한국 현대사진 60년》,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한국
《백두대간 대미 지리산》, 전북도립미술관, 전주, 한국
2007   《영월 사람들의 초상》, 영월, 한국
2006   《대구 사진비엔날레》, 대구, 한국
2004   《엄뫼-모악전》, 전북도립미술관 개관전, 전주, 한국
《동강국제사진제-한국 현대 사진의 조망》, 영월, 한국
《바다 내게로 오다》, 라메르 갤러리, 서울, 한국
2003   《자연의 시간, 인간의 시간》, 대전시립미술관, 대전, 한국
《도감전Ⅲ》, 스페이스 사진, 서울, 한국
2002   《도감전Ⅱ》, 스페이스 사진, 서울, 한국
《도감전Ⅰ》, 스페이스 사진, 서울, 한국
《동강국제사진제-한국현대 사진의 조망》, 영월, 한국
《사람 바람》, 사이따마 근대미술관, 사이따마, 일본
《상무정신, 프로젝트3-집행유예, 광주비엔날레》, 광주, 한국
《식물성의 사유》, 라메르갤러리, 서울, 한국
《풍경으로부터의 사진, 사진으로부터의 풍경》, 미술회관, 서울, 한국
2000   《해양미술제 2000-바다의 촉감》, 세종갤러리, 서울, 한국
《한국의 현대 사진가들-새로운 세대》, 윌리엄스 타워 갤러리, 휴스턴, 미국
1998   《두 개의 눈, 두 개의 창》, 서신갤러리, 전주, 한국
《흡수와 소외》, 현대 사진 미술관, 시카고, 미국
1995   《우리시대의 사진가전》, 갤러리아트빔, 서울, 한국
1994   《라 마티에르, 롬브르, 라 픽션》, 프랑스 국립도서관, 파리, 프랑스
《한국 현대사진의 흐름》, 예술의 전당, 서울, 한국
1993   《사진과 이미지》, 선재미술관, 서울, 한국
《관점과 중재》, 예술의전당, 서울, 한국
1990   《우리》, 쾰른 기술학교 갤러리, 쾰른, 독일
1989   《쿨투어 무나트》, 하이델베르크 갤러리, 하이델베르크, 독일
1988   《인터나시오날레 포토 스제네 쾰른 1988》, 쾰른 전문대학교 예술대학 갤러리, 쾰른, 독일

수상 및 선정
2015   제14회 동강국제사진상 수상, 동강국제사진제, 영월
1987   코닥 유럽 사진상 수상, 서울

작품소장
아트선재미술관, 서울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인천문화재단 미술은행, 인천
전북도립미술관, 전주
한미사진미술관, 서울
프랑스 파리 국립도서관, 프랑스

출판
2016   『다시 후쿠시마를 마주한다는 것』, 반비출판사
2015   『정주하 사진전의 기록』, 高文硏, 일본
2012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눈빛출판사
『정주하, 작업과 비평』, 한스그래픽
2009   『서쪽바다』, 한미사진미술관
2008   『불안, 불-안』, 눈빛출판사
1999   『사진, 그 내적 구조에 대하여』, 눈빛출판사
『땅의 소리』, 눈빛출판사

조회 : 3,009  

 
 

   

   
logo
All Rights is Reserved.
facebook blog instagram twitter
BMW PHOTO SPACE ART SPACE